바로가기 서비스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멸종위기 야생동식물의 보고, 국립공원 - 멸종위기종에 대한 조사연구 및 복원과 다양한 탐방프로그램, 홍보활동을 통한 국민공감대 형성


Home  생물종보전원  보전원소식  ECO 뉴스

ECO 뉴스

  • 새창열림 - 페이스북에 공유
  • 새창열림 - 트위터에 공유
  • 인쇄하기
공원명, 등록일, 작성자,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을 제공하는 view 테이블입니다.
서울동물원 여우 2쌍, 소백산국립공원으로 터전 옮겨
등록일 2014.04.21 조회수 4,669
첨부파일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박보환)은 서울동물원으로부터 지난해 봄 자연번식을 통해 태어난 여우 두 쌍을 10일 인수받는다고 밝혔다.

 

  ○ 이번에 인수받는 여우들은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 중부복원센터(경북 영주, 소백산)에 조성된 자연적응훈련장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 이후 자연먹이 탐색훈련, 대인 기피훈련 등을 거친 후 야생성 정도와 개체 특성을 고려하여 방사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 이번 여우의 인수는 국립공원관리공단과 서식지외 보전기관인 서울동물원이 이날(10일) 체결한 ‘멸종위기종 복원을 위한 복원대상종 교류’ 업무협약에 따라 이뤄졌다.

  ○ 종복원기술원은 지난 2012년에도 서울동물원으로부터 여우 1쌍을 인수하여 소백산에 방사하는 등 복원사업에 활용한 바 있다.

 

□ 한편, 지난해 9월 소백산국립공원에 방사한 3쌍의 여우는 안정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관찰됐다.

  ○ 공단은 소백산 방사 여우들의 유전적 다양성을 높이기 위해 올해 중국 등 동북아 지역에서 5쌍을 추가로 들여 올 예정이며 이번에 인수한 2쌍과 함께 자연적응훈련을 거친 후 방사할 계획이다.

  ○ 여우 방사시기와 개체수는 관련 전문가의 논의를 통해 결정할 예정이다.

 

이전글과 다음글을 제공하는 테이블입니다.
이전글 이전글 보기 화살표설악산 산양, 월악산으로 터전 옮겨
다음글 다음글 보기 화살표지리산에 새끼 반달가슴곰 5마리 출산

목록보기 버튼

평가하기
  • 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